350 articles Articles posted in 잡담 雜談

트럼프 트위터 계정 영구 정지

트럼프 트위터 계정 영구 정지

트위터는 트럼프 계정을 영구 정지 시키기로 했다. https://twitter.com/i/events/1347689137445371904 진작 그랬어야지. 늦은 감이 많이 많이 있지만, 트럼프 같은 악성 스패머 같은 사람의 차단은 앞으로 중요하다. 사실 기술적으로 이미 트럼프 같은 스타일의 글들은 얼마든지 거를 수 있지만 안했던것일 뿐이다. 관련 글: [역사( 歷史 )와 쇼핑] 새해 맞이 화장실 정의 구현

Continue reading →

빨간 머리 앤 – 갈등에 새로 돋는 속살. 화해의 카타르시스 – 원제 그린게이블스의 앤의 그 집 보기

빨간 머리 앤 – 갈등에 새로 돋는 속살. 화해의 카타르시스 – 원제 그린게이블스의 앤의 그 집 보기

빨간 머리 앤: (영어: Anne of Green Gables)은 캐나다의 여성작가 루시 모드 몽고메리의 1908년작 소설이다. 원제는 《그린게이블스의 앤》이다. 앤 셜리라는 감성이 풍부하고 말이 많은 소녀의 몸과 마음이 성장해 가는 과정을 풍부한 어휘력과 감성이 풍부한 문체로 묘사하고 있다. 이곳이 내가 방문한 소녀들의 로망의 소설 루시 몽고메리의 대표작 빵강머리 앤의 배경이 되는 원제목의 그린 게이블스(GREEN GABLES)다. 90%의 방문객이 온통 일본인 아줌마, 할머니들이라는것. 오랫동안 벼르고 별러 온 감흥이 내 비쳐지고, 도장도 꼭 받아 간다. (참 잘했어요 말고 방문 …

Continue reading →

북한 – 코로나19 대응에 미인계 사용

북한 – 코로나19 대응에 미인계 사용

오늘자 야후 재팬 기사다.내용은북한은 코로나바이러스로 피폐해진 경제난 타개를 목표로아이돌급 미녀를 대거 뽑는다.라고 한다.

Continue reading →

코로나 백신

코로나 백신
Continue reading →

재택의 어려움

재택의 어려움

“방학이 길어지자 엄마들이 괴수로 변했다. 그중에서 우리 엄마가 가장 사납다. 그래서 나는 아주 두렵고 무섭다. 그래서 나는 아주 고통스러운 삶을 살고 있다.” “어른도 그래”

Continue reading →

달집 태우기로 본 2020 한국인의 꿈 – 트로트 가수 되기,코로나 종식

달집 태우기로 본 2020 한국인의 꿈 – 트로트 가수 되기,코로나 종식
Continue reading →

공격적 코로나 대응

공격적 코로나 대응

하키 경기가 오늘 저녁 7시에 열리기로 했다. 그런데 오후 쯤 모든 경기.공연.모임 금지령이 떨어졌다. 신기한건 헛걸음한 사람들이 보이지 않는다는 것. 다들 마음의 각오를 했을것이기 때문에 몇시간전 경기 취소도당연히 받아들였다. 이제 수영장 도서관도 당분간 이용을 못하는구나.아… 음악회도 다 취소. 잘한다고 본다. 근 몇주간 2명에서 머물던 확진자가 어제 4명확진자. 그리고 오늘 아침9명 확진자에서 오후 14명이다. 갑자기 늘기 시작한다. 아마 곧 폭팔할거 같은데 폭탄이 불발되도록 총력을 기울일때다.

Continue reading →

반려동물을 산업화 하는것이 우려된다.

반려동물을 산업화 하는것이 우려된다.

정부가 반려동물 산업을 신사업으로 육성하겠다고 발표 했다. 놀랍도록 웃긴 정책이다. 전문은 여기에 있는데, 반려동물의 경우 산업화 되는 경우 여러 부작용이 있어서 폐지되는 추세인데, 세계적인 동물 복지를 거스리는 것이다. 자본은 모든것을 화폐의 논리로 만들고, 생명도 역시 화폐적 논리로 경시될 수 밖에 없다.      

Continue reading →

빅데이터로 본 무자식이 상팔자

빅데이터로 본 무자식이 상팔자

검색창에 아기(Baby)와 행복(happiness)라고 쳐 넣는다. 잠시 후 그래프 하나가 화면에 나타난다. 그래프에 따르면, 19세기 초엔 행복과 아기를 별로 연결짖지 않았다. 그냥 낳으면 낳는것이었다. 피임약도 없었으니까. . 그러다가 1860년 무렵부터 아기와 행복감의 판단이 증가하기 시작한다. 산업화 덕분에 생긴 삶에서 육아와 삶의 질에 대한 판단을 반영하는 것으로 보인다. 여성들의 사회 활동이 증가하기 시작하는 1970년 이후 부터 아기와 행복은 반대의 길을 간다. 특히 이때가 피임약도 발명되어 여성들은 행복과 자식에 대한 판단을 할 수 있게 된다. 빅데이터는 말해준다. 아기가 …

Continue reading →

평판이 스펙이다. 캐나다 1위, 한국 37위 라는 국가적 순위의 문제점

평판이 스펙이다. 캐나다 1위, 한국 37위 라는 국가적 순위의 문제점

평판이라는 것이 있다. 그래서 과거 선비들은 냉수먹고 이쑤시기도 했는데, 오늘날도 평판은 우리 삶에서 중요한 것이다. 그럼 오늘날 평판이 가장 좋은 나라는 어디일까? 뉴욕과 코펜하겐에 본부를 두고 있는 민간 연구기관 국제평판연구소에서는 올해 평판이 좋은 국가로는 1위로 캐나다를 한국은 작년보다 4단계 앞선 37위라고 했다. http://www.reputationinstitute.com/research/Country-RepTrak   37위의 평판이라면 한국의 국제적 위상에 비해 낮은 평판이라고 개인적으로 생각한다. 한국이 1위가 되어야 객관적인 순위라고 본다. 왜냐하면 지난번 글 “나도 때려치고 이민가서 배대지를 차리면 더 잘 살까? 예상 삶의 질 비교” …

Continue readin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