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 articles Articles posted in 한식의 세계화

세계에서 제일 맛있는 음식 – 른당 (인도네시아 장조림)

세계에서 제일 맛있는 음식 – 른당 (인도네시아 장조림)

얼마전 미국 CNNGO에서 페이스북 사용자 3만여명을 대상으로 세계에서 제일 맛있는 음식을 설문조사를 통해 선정했는데 거기에 1위를 한 음식이 있어요. 그것을 먹으로 왔어요. 인도네시아 식당입니다.   그 음식은 바로 이것입니다. 른당이라고 하는 음식이에요.   여기 이것이 른당입니다. 함께 하는 삼발 소스에 간장 넣은것. 른당은 손가락으로 먹어야 해요. 우리가 손으로 음식으로 먹을때 비로서 미각과 시각에 촉감이 더해져 완전한 맛을 느끼게 되죠. 숟가락과 젓가락은 던져 버리세요. 디게 뜨겁드라구요. 손가락으로 먹다가 손 다 디겠어요. 른당의 맛은 한국의 장조림과 똑같습니다. 고깃결도 …

Continue reading →

성게 비빔밥 잡이 여행

성게 비빔밥 잡이 여행

DIY로 성게를 잡아 성게 비빔밥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성게만 잡아 밥에 김넣어 비벼먹고,  미역 잡아 국끓이면 되니까요. 성게는 시 얼친( sea urchin) 이라고 잉글루로 말하는데 럭셔리 음식 취급받습니다만 거의 대부분의 서구인들은  먹을 줄 모릅니다. 따라서 바다에 공짜로 널려 있을겁니다.     요리 준비물입니다. 성게 비빔밥을 만들기 위해 밥과 김을 준비했습니다. 밥은 쉬지않게 식초에 절인 오이지 두개 얹어 왔습니다. 특히 밥을 잔뜩 쌋습니다. 이제 이 밥에 김과 함께 성게만 넣으면 성게 비빔밥이 될거죠. 남은 성게는 수출을 해서 외화벌이 해서 …

Continue reading →

한국가서 사올만한 3종 신기(三種神機)

한국가서 사올만한 3종 신기(三種神機)

글로벌화된 이 시대. 한국에 가면 무엇을 사면 잘 사왔다는 이야기를 들을까? 몇년전과 달리 한국의 물가가 너무 많이 올라서 소주도 내가 있는곳에서 사는 것보다 별 메리트가 없고, 라면도 그렇고, 과자도 그렇고, 대부분의 것들이 가격경쟁력은 없다. 신기하게도 한국 쌀값 등 물가를 보면 생필품 생활비가 내가 있는 곳보다 더 비싸져 버렸다는것. 순식간의 일이다. 정말 한국은 급성장(?)하는 대신 물가를 너무 올려 버렸다. 그건 잘못된 점. 암튼 가격 부분에서 이젠 한국이 싸서 사가지고 올만한 것은 없다. 그렇다고 한국에서만 살 수 …

Continue reading →

[한식의 세계화] 낙엽지는 가을의 비쥬얼 깻잎 장조림

[한식의 세계화] 낙엽지는 가을의 비쥬얼 깻잎 장조림

한식의 세계화 중 우리 한국인은 낙엽을 요리해 먹는다고 하면 더욱 이색적일듯 합니다. 푹 익으면 완젼 노랑 비주얼의 리얼 낙엽 깻잎 조림. 영어 메뉴명으로는 조림이 피클이니까 Pickled Sesame Leaves!  

Continue reading →

미원

미원

미원(味元)은 맛의 원소(味の元素;아지노모도, Ajinomoto) 라는 뜻으로 일본에서 발명되었다. 1908년 동경제대 교수가 국물을 우리는 다시마의 제 5의 맛 – 우아미(발효미)에 MSG(MonoSodium Glutamate) 성분에 있음을 발견, 이의 추출 법을 개발해 아지노모토사(味の素社)와 사업을 함. 한국에서는 1930년대 부터 입맛도는 광고를 계속함. 오늘 날의 아지노모도 광고

Continue reading →

오갱기 데스까? 후쿠시마와 갱기 데스!

오갱기 데스까? 후쿠시마와 갱기 데스!

후쿠시마 원전 사태 이후 한국에서도 일본 수산물들 먹거리 걱정이 있지만 해외 한인들에게도 이 문제는 고려 대상. 우메, 회, 등 많은 것들이 일본에서 수입되는 것들이고 일본은 특성상 자국내 소비 안하는건 수출을 하니까 답은 조심해야 한다는것. 일본 공익광고: 후쿠시마는 건강합니다.

Continue reading →

한국의 세계 정복은 한식으로.

한국의 세계 정복은 한식으로.

세계 정복은 의식주에서 시작됩니다. 과거 우리가 옷과 주거까지 서구화 되면서 우리 조선의 전통을 잃었습니다. 문화의 기본은 의식주입니다. 의와, 주거에선 다시 서구인에게 우리의 것을 입히거나 짓게 할수는 없으나 음식은 됩니다. 다시 우리가 세계를 정복하기 위해선 우리가 가진 식. 즉, 음식의 세계화를 통해 진출해야 합니다. 격물치지. 일도에 통하면 만도에 통합니다. 요리하고 빨래하는 법 부터 가르치십시요. 마지막 까지 조선을 위해 싸워준 독일인 묄렌도르프. 그의 옷과 표정을 보십시요. 그가 양복을 입었다면 그렇게 조선을 위해 일했겠습니까? 옷이 사람을 바꿉니다.

Continue reading →

한식의 세계화 – 갈치의 조림 프로젝트

한식의 세계화 – 갈치의 조림 프로젝트

해양생물학을 전공하신 분들 조차도 분류가 불가능한 괴 해양생명체 사진이 종종 신문 해외 포토란에 소계됩니다. 이때 많은 것들이 갈치입니다. 그만큼 갈치는 아직 세계화 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먹어보면 반해버립니다.  갈치조림의 영어 메뉴는 Hard Boiled Cutlassfish. 갈치구이( grilled Cutlassfish ) 어떠냐구요? 그거 젓가락질 못해  뼈만 발라낼 줄 몰라서 골치 아플테고 괜히 뼈 삼켜서 빼달라고 진상 피면 안되니, 그건 빼세요.        

Continue reading →

혼자 밥먹는 한식당 해외 창업

혼자 밥먹는 한식당 해외 창업

혼자 밥먹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관련 식당업계의 변화가 블루 오션입니다. 따라서 한식의 테이크 아웃 편위성이 1순위지만, 혼자 먹을 수 있는 구조로 설계도 필수라 봅니다. 혼자서도 많이 먹게 해주자구요. 물론 중요한건 개눈 감추듯 먹게하는 맛이 우선이겠죠?  

Continue reading →

한국인의 식사 풍습

한국인의 식사 풍습
Continue reading →